여주시 복합행정타운 건립 최종 후보지 확정
- 이충우 여주시장, 복합행정타운 건립 후보지“가업동 여주역세권 일원”

2022. 12.22

이충우 여주시장은 여주시 복합행정타운 건립 후보지를“가업동 여주역세권 좌측 일원” 으로 최종 확정해 발표했다.

지난 9일 오전 10시 시청 대회의실에서 시장, 부시장, 관·과·소장 및 읍·면·동장, 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시의원, 언론인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공론화위원회 권고안 전달식 및 최종후보지 확정 발표”에서 공론화위원회의 권고안을 반영해 최종 후보지를 확정했다.

여주시는 민선 8기 핵심 공약사항인 “여주시 복합행정타운 건립 계획”을 취임 당일 제1호로 결제한데 이어, 7월 4일부터 후보지 선정을 위한 기본구상 및 타당성조사 용역을 추진한 가운데 객관적이고, 공정하고, 투명하게 후보지를 결정하기 위해 지난 8월 17일 “여주시 공론화위원회 설치 및 운영 조례”를 제정·공포 했으며, 15명의 다양한 전문분야 위원들로 구성된 “여주시 공론화위원회”를 구성, 공론화를 추진해 왔다.
이충우 여주시장은 12월 9일 여주시 복합행정타운 건립 후보지를 최종 확정해 발표했다.

홍수정 공론화위원회 위워장이 권고안을 낭독하고 있다.

홍수정 공론화위원장이 권고안을 이충우 여주시장에게 전달하고 있다.

공론화 위원회는 총 7차례에 공론화 위원회를 개최해 각종 심의 안건 의결 및 공론화 절차를 설계했으며, 지난 11월 1일부터 11월 14일까지 시민 1,050여명을 대상으로 대면 방식 여론조사를 실시하고, 이 중 시민대표참여단으로 참여한 시민 189명을 대상으로 12월 3일부터 4일까지 이틀간 심도 있는 숙의 토론을 거쳐 최종 후보지를 결정했다.

이충우 여주시장은 이날 확정 발표문을 통해 “지난 민선 2기부터 신청사 건립의 필요성 및 이전 문제 등이 검토되었으나 제대로 추진되어 오지 못한 현안사항을 마침내 오늘 미래 100년을 시민과 함께 할 『여주시 복합행정타운 건립 후보지』를 최종 확정하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면서 “ 이제 시작이다” 라며, 내년 초부터 신청사 건립에 따른 기본계획 및 타당성조사 용역을 비롯한 각종 행정절차를 조속히 추진하여 임기 내 착공을 목표로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는 계획이다.
이충우 여주시장이 복합행정타운 최종후보지 확정안을 결재하고 있다.

기자의 질문에 답하고 있는 이충우 여주시장.

단체기념사진

아울러, 내년 상반기부터 전문기관 용역을 통한 하동 제일시장, 경기실크 부지 등 도시재생사업 추진과 현 청사 부지를 포함한 원도심 활성화 대책을 시민, 상인회와 충분히 논의하고 협의해 빠르게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김동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