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韓 인류 문제 해결에 적극 참여할 것
- 윤 대통령, 다보스 아메론 호텔에서 개최된 「한국의 밤」 행사에 참석 -
- 2030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해 지속 가능한 성장 및 발전 전략 마련 -

2023. 01.19

윤석열 대통령 부부는 (현지시간) 18일 다보스 아메론 호텔에서 개최된 「한국의 밤」 행사에 참석했다.

윤 대통령은 인사말을 통해 "현재 우리는 세계경제의 복합위기와 기후위기, 양극화 등 어느 한 나라의 노력만으로는 해결하기 어려운 도전에 직면해 있다"면서 "한국은 민간 기업과 함께 인류 공통의 문제 해결을 위한 국제적 노력에 적극 참여하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윤 대통령은 "2030 부산 세계박람회를 유치해 한국의 경험을 나누고 미래 세대를 위한 지속 가능한 성장 및 발전 전략을 마련하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올해 한국의 밤은 2030년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를 지원하기 위해 대한상공회의소 주최로 마련됐다.

한국의 밤은 글로벌 정·재계 주요 인사들을 대상으로 다보스 포럼 중 한국에 대해 알리고 네트워크를 다지는 자리이다.

윤석열 대통령은 역대 대통령 중 이명박(2010년)·박근혜(2014년) 前 대통령에 이어 역대 세 번째로 한국의 밤에 참석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는 한국의 맛과 멋을 알리기 위한 다채로운 행사도 함께 열렸다. 여성 보컬 나윤선, 소향의 공연과 함께 댄스그룹 앰비규어스의 무대가 펼쳐졌고, 떡갈비, 구절판, 갈비찜 등 한국 전통 음식으로 참석자의 입맛을 사로잡았다.

김상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