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부~ 네이버, 전기차 충전시설 지도 서비스 구축
국내 최초 포털 지도 서비스 내 전기차 운행 관련 정보 구축

입력날짜 : 2018. 10.11

환경부는 네이버와 10월 11일 '전기차 충전시설 지도 서비스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전기차 이용 활성화를 위해 네이버 지도 서비스 내 전기차 충전시설 정보 제공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전기차 이용자는 네이버 포털 지도 서비스에서 전기차 이용 시 필요한 정보를 보다 쉽게 접할 수 있다.

충전시설 지도 서비스는 네이버 지도의 '다이나믹 지도판' 기능 업데이트를 통해 10월 11일부터 공개되었다.

'다이나믹 지도판'은 전기차 충전소, 경기장, 호텔 등 특정 장소와 관련된 다양한 부가 정보들을 지도 화면 및 검색결과 화면에서 바로 볼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능이다.

이번 '다이나믹 지도판'에서는 주유소와 차별화된 전기차 충전소 '상징(심볼)'이 노출된다. 또한, 충전소 검색 시 별도의 상세 페이지 진입 없이 지도상에서 바로 실시간 충전 가능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하단 상세 페이지에서는 충전 방식 정보 및 충전 가능 충전기 대수도 확인이 가능하다.

아울러, 주변탐색기능을 통해 현재 위치에서 가까운 곳에 위치한 전기차 충전소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자주 찾는 충전소를 저장하고 관리할 수 있다.

이주창 환경부 대기환경과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전기차 충전 기반 서비스 확대의 새로운 시도이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관과 협업하여 전기차 이용자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지속적으로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김홍태 기자


이 기사는 대한방송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kbn-tv.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