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대통령, "안전한 설 명절 대비 안전관리" 지시
- “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국민들이 안전한 설 명절 보내게 하는 것” -
- "사고 발생 대비 24시간 상황관리 및 기관 간 협력체계 운영에 만전" -

입력날짜 : 2023. 01.20

윤석열 대통령은 19일 스위스 현지에서 이번 설 연휴 기간 안전 대비상황을 보고 받고 “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국민들이 안전한 설 명절을 보내실 수 있도록 하는 것”이라며 “관계 부처별로 취약시설에 대한 안전관리를 철저히 하고, 사고 발생 시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24시간 상황관리 및 기관 간 협력체계 운영에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했다.

특히, "이번 설 연휴 기간에는 교통량 증가가 예상되고, 한파 속 눈이 내릴 가능성이 있다고 예보되고 있는 바, 귀성길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국토교통부, 행정안전부 장관 등에 도로, 철도, 항공, 선박 등에 대한 결빙사고 예방 등 다각적인 안전대책을 철저하게 추진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윤 대통령은 "또한 보건복지부 등에 연휴 기간동안 의료 공백이 없도록 동네 병의원, 약국 등 응급 의료체계를 살피고, 코로나19 유행 이후 거리두기 없는 첫 설 명절인 만큼 이용객 증가가 예상되는 주요 교통시설, 유통시설 등의 방역실태도 보다 면밀히 점검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아울러, 윤 대통령은 "독거노인 등 사회적 취약계층에 대한 사회안전망에 빈틈이 발생하지 않도록 보다 세심하게 살펴주기 바라며, 연휴 기간 동안 개최되는 지역축제의 인파 관리, 전통시장 등에 대한 화재 안전 점검, 연휴에도 쉬지 못하고 일해야 하는 산업현장 등의 안전관리에도 철저하게 관리해 주시기 바란다"고 거듭 당부했다.

김상노 기자


이 기사는 대한방송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kbn-tv.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