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10월 18일(목) [11:24]    
국민 10명 중 8명 이상‘주취 감형제 폐지 해야’

탁구 | 팀 탐방 

           |

경북의 새로운 자존심 인동고 탁구부

입력날짜 : 2008. 08.18

2005년 1월에 창단해 각종 전국대회에서 예상치 못했던 성적을 거두며 승승장구하고 있는 인동고(교장 임성종) 탁구부를 찾았다.

어느팀에게도 뒤지지 않을 전용체육관을 소지하고 있는 인동고는 선수들에게 최대한 자율적인 훈련을 할 수 있는 분위기 속에서 지도자와 허물 없는 커뮤니케이션을 통한 자기발전에 중점을 두고 훈련에 임하고 있었으며 가능한 선수 개개인의 성향에 맞는 맞춤훈련을 지향 했다.

이에 대해 이상한 코치는 "기술적인 부분도 중요하지만 강인한 정신력이 뒷받침 돼야 자기 기술을 마음껏 발휘 하는 것 아니냐"며 "옛날에 비해 요즘 아이들이 근성이 떨어지는 것 같아 이부분에 주력하고 있다"고 말했고 훈련 시간중 강의을 통한 이론 학습 시간도 활용하고 있었다.

이런 훈련 덕분인지 10년 이상 실업 선수를 배출하지 못한 경북에 드디어 메이저 팀으로 진출하는 쾌거를 이루기도 했다.

인동고 탁구부를 지휘 관리하는 정기성 감독은 "경북 탁구가 살기 위해 더 단단히 협력하는 체제가 필요하며 많은 관심과 사랑으로 응원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지방이라는 핸디캡을 극복하고 정상을 향해 끊임 없이 노력하는 인동고가 경북의 자존심으로 우뚝 서길 기대한다.

/황근배 기자



           

클릭인기기사

1.   나주시, 자투리 공간 게릴라 텃밭정원…

2.   문 대통령· 마크롱, 한·프랑스 공동…

3.   문재인 정부 공공기관 낙하산 인사는 …

4.   국민에게 가장 사랑받는 자연휴양림은 …

5.   홍천군 화전민 바회마을 화전민축제 개…

6.   다시 만난 문재인 대통령과 BTS

7.    남양주시, 제7회 이·통장…

8.   동신대 ‘천년의 소망울림 타고행사’ …

9.   창원시, 재향군인의 날 기념식·체육대…

10.   나주시, 빛가람동 화재 대응 소방훈련…

한국은행, 기준금리 현 수…

곶감 주산지…임금님도 반한…

리얼미터, 文 대통령 3주…

10명 중 9명 “비리 사…

한-이탈리아 공동언론발표문…

문 대통령, "기필코 평화…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