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3월 24일(금) [17:00]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 찬성 72% vs 반대 25%

뉴스 | 자치/행정 

           |

정부, 임산부 공무원 야간·휴일근무 제한

입력날짜 : 2017. 03.15

앞으로는 임산부 공무원의 야간·휴일근무가 제한되고 남성 공무원도 출산휴가를 갈 수 있게 된다.

인사처는 이 같은 내용의 ‘국가공무원 복무규정’ 일부개정령안이 14일 국무회의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개정령안은 임신 중이거나 출산한 지 1년이 지나지 않은 여성 공무원에 대해 오후 10시부터 다음날 오전 6시까지 야근과 주말 근무, 공휴일 근무를 제한하도록 했다.

또 모성과 태아 보호를 위해 임산부 공무원의 장거리, 장시간 출장을 제한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와 함께 고등학생 이하의 자녀를 둔 공무원들이 자녀의 학교의 공식 행사, 교사 상담 등에 참여할 수 있도록 연간 2일 이내의 자녀돌봄휴가를 도입하기로 했다.

배우자가 출산한 경우 남성 공무원이 5일 내의 범위에서 출산휴가를 신청하면 기관장이 반드시 승인해야 한다.

기존에는 여성 공무원에 한해 출산 후 1년 동안 육아를 위해 한 시간 단축근무를 할 수 있도록 했지만 앞으로는 남성 공무원에 대해서도 단축근무를 허용하기로 했다

박제국 인사처 차장은 “삶의 질 향상을 위해서는 직장과 가정의 양립할 수 있는 문화가 선행돼야 하며 이를 위해 공직사회부터 앞장서야 한다”며 “정부는 지속적인 제도 개선을 통해 안심하고 출산·육아를 병행할 수 있는 문화를 정착하고 확산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김옥남 기자



           

클릭인기기사

1.   홍천군, 소규모 테마형 수학여행단 유…

2.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 찬성 72%…

3.   페루 해안 인접 일부지역 여행경보 발…

4.   우리나라 2016년 국제디자인출원 3…

5.   재선충병 3월말까지 막바지 총력 방제…

6.   재난현장‘시그널’놓치지 않는다!

7.   국가기록원, 현존 최고 일기도 복원 …

8.   ‘혁신플랫폼’으로 4차산업혁명 시대 …

9.   전남도, 세월호 인양 지원본부 가동한…

10.   중앙선관위, 대통령선거 당내경선 위탁…

전경련, "경제단체 본연의…

무궁무진한 문화자원을 이야…

경북도, 우기 대비 지방하…

당진 난지섬 연도교 건설사…

순환관광버스, 도내 87개…

이낙연 도지사, 세월호 인…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