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1월 21일(일) [15:28]    
국대를 향해 가즈아!

뉴스 | 포커스 

           |

홍천 전통 농경방식 써레질 재현 관심집중
홍천 전통 농경방식 써레질 재현 관심집중
동창마을 전덕재(76)옹, 겨릿소 써레질 재현 구슬땀

입력날짜 : 2017. 05.16

써레질을 아시나요! 안소와 마라소인 겨릿소로 써레질과 겨리질의 명칭과 풍경을 기억하는 사람들은 50대가 넘은 사람들만 기억하는 농촌의 풍경이다.

최근 농촌은 트랙터를 이용해 모내기가 한창인 가운데 지난 14일 홍천 두메산골인 내촌면 동창마을 천수답 논에서 겨릿소로 옛 전통 농경문화인 논의 흙을 써레로 잘게 부수고 판판하게 고르는 일을 하는 써레질 풍경이 재현돼 눈길을 끌었다.

이날 전덕재(76) 옹의 써레질 현장에는 홍천은 물론 부산,대구 등지의 사진작가와 동호인 50여명이 찾아 이미 사라진 겨릿소 써레질 풍경을 사진에 담느라 한바탕 소동이 빚어지기도 했다.

이날 논 써레질 재현에는 전덕재옹과 이부원(75)옹이 뙤약볕 아래서 서로 번갈아가며 5살인 안소와 3살인 마라소로 겨릿소 써레질을 선보였다.


부산에서 달려온 한 사진작가는 “호리소 써레질은 그나마 있는데 겨릿소 써레질을 촬영할 수 있는 곳이 거의 없어서 마다않고 달려왔다”며 연실 셔터를 눌렀다.

천수답 논에서 겨릿소 써레질 재현 소식을 들은 화촌면 노인 회원 10여명과 홍천출신 부천상공회의회 조성만 회장은 써레질이 펼쳐지는 동창마을을 찾아 옛 추억을 돌아보며 전옹과 이옹을 격려하기도 했다.

전덕재옹은 “시골에 어떻든 사람들이 많이 오면 활력이 느껴져 좋다”며 “힘이 닿는다면 좀 더 홍천의 농경 전통문화를 보여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종희 기자



           

클릭인기기사

1.   오태완 진주정책연구원장, 진주시장 출…

2.   나주시, 호남권 친환경농산물 누수 관…

3.   문재인 대통령 진천선수촌 방문...치…

4.   나주시, 도내 지자체 최초 중국 어학…

5.   이노철 전 여수시 안전행정국장 여수 …

6.   나주경찰, 골든타임 확보를 위한 유관…

7.   나주소방서, 신속하고 안전한 소방출동…

8.   2018년 ‘나주향교 선비문화학당’개…

9.   나주소방서, 119 새내기의 힘찬 첫…

10.   새해 달라지는 제도와 시책, 알아두세…

北점검단 KTX 탄 시민들…

南 23일 금강산·마식령,…

문경시, 신년 기자 간담회…

통일부 "北, 예술단 사전…

춘천시내 가로수 가지치기 …

홍천 인삼송어축제 올 최다…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