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10월 18일(수) [19:22]    
사과와 함께하는 가을 농촌여행

방송 | 축제한마당 

           |

제21회 봉화송이축제에 흠뻑 빠져 보자!

'황홀한 유혹.봉화송이의 맛'...봉화로 놀러 오세요!

입력날짜 : 2017. 09.07

제21회 봉화송이축제가 '황홀한 유혹! 봉화송이의 맛!'을 주제로 오는 28일부터 10월 1일까지 봉화읍 내성천과 송이산 일원에서 펼쳐진다.

들녘이 황금빛으로 물드는 가을. 이맘때가 되면 자연이 내려준 최고의 선물, 숲속의 보석 송이가 모습을 드러낸다.

송이에 대한 기록은 '삼국사기' 성덕왕 3년(704년) "송이의 맛은 무독하며, 맛이 달고 솔향이 짙다"고 기록되어 있고, '조선왕조실록'에는 명나라의 진상품으로 송이를 보냈다는 기록이 있다.

또 '동의보감'에는 "송이는 성질이 평하고 맛이 달며 독이 없고 매우 향기롭고 솔 냄새가 난다. 이것은 산에 있는 큰 소나무 밑에서 솔 기운을 받아서 돋는 것으로 버섯 가운데 제일이다"라고 극찬을 하고 있다.

또한 송이는 버섯 가운데 항암효과가 제일 높으며 성인병 치료에도 효과가 탁월하여 건강식품으로도 각광을 받고 있다.

봉화송이는 백두대간의 해발400m 이상의 마사토 토양에서 1급수의 시원한 계곡물을 먹고 자라 단단하고 향이 뛰어나 맛이 좋기로 정평이 나 있어 실제로 다른 지방의 송이보다 높은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봉화송이축제는 자연이 키운 송이를 콘텐츠로, 맑고 깨끗한 청정 봉화의 자연속에서 다채로운 프로그램 개발과 체계적인 운영으로 관광객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 가을축제의 대명사로 그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올해 봉화송이축제에는 메인 프로그램인 송이채취체험이 관광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 것으로 예상되며, 체험은 19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접수를 받아 운영된다.

이 외에도 송이경매와 송이볼링체험, 황금 들녘을 노닐며 메뚜기잡이체험과 다문화체험을 비롯해 춘양목장승깍기체험, 추억의 사진관, 우리음식 만들기, 전통민속놀이, 추억의 학교체험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이 관광객들에게 즐거운 추억과 재미를 가져다 줄 것으로 기대된다.

봉화송이축제와 함께 개최되는 제36회 봉화청량문화제는 조선 철종 때부터 전해 내려오는 삼계줄다리기 재연, 전국한시백일장, 학생주부백일장, 사생대회, 풍물경연대회 등 문화축제의 질적 수준을 높여주는 프로그램들이 풍성한 가을만큼 준비되어 있다.

올 가을에는 체험과 먹을거리, 볼거리, 즐길거리가 풍성하게 준비된 제21회 봉화송이축제장을 찾아 '황홀한 유혹! 봉화송이 맛!'을 느껴도 보고, 문화의 향취에 취해도 보는 즐거운 축제와 함께하시기 바란다.

석만수 기자



           

클릭인기기사

1.   제15회 강원·홍천 인삼·한우 명품축…

2.   코트라 해외투자유치사절단, 투자유치 …

3.   77세 관광객 함평 택시기사에 감사편…

4.   서울국제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

5.   신안, 청정갯벌 몸살! 낙지잡이 어업…

6.   우리아이 손잡고 출근하는 아침이 행복…

7.   은빛 억새 장관...천관산 억새제 성…

8.   안병호 한평군수, 2017 대한민국 …

9.   ‘2017 회령포 문화축제’ 승리의 …

10.   홍천군, 2018년 산림휴양치유마을 …

전국 첫 중‧고…

국민의당-바른정당 통합 논…

2020년까지 400km …

8월 통화량 증가율 4년 …

서울∼세종연구단지.양산∼인…

사상 최초 PGA 대회 C…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