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4월 20일(금) [19:48]    
다문화 예비학교 학생들의 즐거운 나들이

방송 | 방방곡곡 

           |

배 수출확대가 국내 수급안정의 지름길

동남아 시장개척, 나주배의 10%를 수출해야

입력날짜 : 2017. 09.12

풍년 속 기근이란 말이 있다.

농심은 깊은 시름에 잠겨 있다.

1년간 애써 키운 배가 제값을 받지 못할까 노심초사하고 있다. 배의 재배면적은 줄었지만 나날이 발전하는 기술로 생산량은 줄지 않고 있다. 수입농산물은 넘쳐나고 국산 농산물의 소비처는 갈수록 줄고 있다.

나주 배 원예농협(조합장 이상계)이 국내 가격 안정을 위해 수출물량 확대에 팔을 걷어붙였다.

지난 2006년 100톤에 불과하던 원황 배의 수출물량을 지금은 500톤까지 끌어올렸다. 동남아 시장 판촉과 미국 현지인마켓을 집중 공략한 결과이다. 2010년 처음 수출 3천톤 목표를 세우고 7년 만인 지난해 기필코 3천톤을 달성했다.

'수출전업농육성', 나주 배 자체브랜드인 'Naju Pear'박스 수출, 중국산의 위장판매를 방지하기 위한 'K-pear' 스티커 부착, 국제인증인 'Global GAP' 등 부단한 노력의 결과의 산물이다.

한국 배 연합회장인 이상계 조합장은 "동남아에서는 아직도 나주 배를 최고로 인정한다"며 "3천 톤에 안주하지 않고 나주배 생산량의 10%인 5천 톤 이상을 수출해 국내 가격안정은 물론 나주배 재배농가들이 최고 품질의 배 생산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박학재 기자



           

클릭인기기사

1.   양평군, 제64회 경기도체육대회 ‘눈…

2.   국사편찬위, 휴전 협상 당시 판문점 …

3.   文대통령, 영국·태국 등 6개국 주한…

4.   트럼프 "북미정상회담에 모든 노력".…

5.   文대통령 국정지지도 70%...민주당…

6.   윤건영 종합상활실장 "남북 핫라인 …

7.   21일 과학의 날, 미래 우주개발 인…

8.   이천시, 2018 재난대응 안전한국훈…

9.   문 대통령 “北, 완전한 비핵화 의지…

10.   지자체, 소규모기업 사회보험료 지원에…

김정숙 여사, 평창동계패럴…

文대통령, 영국·태국 등 …

윤건영 종합상활실장 "남…

제14기 여주경찰서 녹색어…

여주여중 평창동계올림픽 영…

한국 첫 번째 애플 SW교…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