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11월 20일(월) [17:41]    
양평군,‘2017 한의약건강증진사업’전국 우수기관 표창

뉴스 | 사회 

           |

부산 폭우 피해 수해 복구작업 본격화
천마산 터널 공사 현장.붕괴건물 철거 작업 한창
시민.공무원 침수지역 가재도구 청소.정리작업 속도

입력날짜 : 2017. 09.12

11일 358.5mm의 기록적인 폭우가 내려 피해를 입은 부산에서 수해 복구작업이 본격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12일 부산 중구 동광동의 붕괴 건물에 대한 철거작업이 시작됐으며, 토사가 무너져 내린 천마산 터널 공사 현장 등에서도 복구작업이 한창이다.

이날 부산지역 주택과 건물 침수지역의 시민과 공무원들은 가재도구를 빼내 씻고, 햇볕에 말리는 등 청소와 정리 작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그리고 수해 피해로 침수됐던 도로는 대부분 통행이 정상화됐다.

부산시에는 이번 폭우로 침수 549건, 붕괴 61건 등 모두 843건의 피해가 신고됐다.

한편 11일 부산에서 9월 기상 관측 이래 최고 358.5㎜의 폭우가 쏟아져 도시가 마비됐다. 상습침수지는 물바다가 돼 극심한 교통혼잡이 빚어졌으며, 교육당국은 유치원생과 초.중학생들이 등교한 뒤 휴교령을 내려 맞벌이 부부들의 지탄을 받았다.

심지어 폭우 속에서도 작업하던 한 50대 인부는 의식을 잃고 쓰러져 숨지는 인명피해도 발생했다.

이날 부산소방안전본부에 신고된 비 피해 신고는 682건에 달했다.

류미화 기자



           

클릭인기기사

1.   '국고손실' 이종명 전 국정원 3차장…

2.   기름값 오름세 연중 최고치...리터당…

3.   전병헌 前 정무수석 검찰 출석

4.   우즈베키스탄 대통령 22일부터 3박4…

5.   정부, 포항시 '특별재난지역' 선포

6.   10월 생산자물가 4개월째 오름세

7.   여야의원 125명, 文대통령에 정봉주…

8.   美쇠고기, 14년 만에 수입점유율 5…

9.   포항 수능시험장 4곳, 남부 대체 장…

10.   文 대통령, 포항 지진피해지역 특별재…

文 대통령, 포항 지진피해…

30대 초 女취업자 비중 …

지진 파손 주택 복구 융자…

제주 한라산 최고 5㎝ 눈…

소설가 조정래.김구림.송규…

10월 생산자물가 4개월째…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