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8월 17일(금) [16:43]    
문 대통령, 대통령비서실 비서관 4명 임명

방송 | 알자.알짜 

           |

산업부 “강원랜드 부정합격 226명 이달 말까지 퇴출”

입력날짜 : 2018. 03.20

강원랜드의 감독기관인 산업통상자원부가 채용 비리를 통해 합격한 226명을 이달 말까지 강원랜드에서 퇴출하기로 했다.

산업부는 “부정합격자 퇴출은 사익 침해보다 사회정의 회복, 공공기관의 신뢰성 제고 등 공익 목적의 이익이 크다”고 19일 밝혔다.


산업부는 “226명의 부정합격자가 누리는 이익은 타인의 부정행위로 인해 향유하는 반사적 이익에 불과하지만, 이러한 불법행위로 인해 탈락한 응시자들이 받는 차별과 불이익은 헌법상의 평등원칙과 직업선택 자유 침해”라고 강조했다.

지난 2013년 하이원 교육생 채용 당시 약 1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는데 합격은 대부분 청탁 목록에 오른 사람들에게 돌아갔다.

당시 1·2차에 걸쳐 총 518명이 최종선발됐는데, 합격자의 95%인 493명이 청탁에 따른 합격인 것으로 확인됐다.

청탁 합격자 중 271명이 점수조작으로 부정 합격했고, 이중 225명이 현재 재직하고 있다.

여기에 워터월드 경력직 1명도 부정 합격이 드러나 퇴출 대상은 모두 226명이다. 이들을 합격시키기 위해 서류전형, 인적성 평가 등 각 전형 단계마다 치밀한 점수조작이 저질러졌다.

부정합격자 226명에 대한 청탁을 한 사람은 총 30여명으로 강원랜드 사장과 임직원, 4명의 국회의원 등이 포함됐다.

산업부와 강원랜드는 점수조작 부정합격자 퇴출조치를 이달 말까지 완료하기 위해 관련 후속조치를 신속하고 철저하게 추진하며, 차기회의에서는 피해자 구제방안을 심도 있게 검토할 방침이다.

한종희 기자



           

클릭인기기사

1.   제 35회 국무회의 모두발언

2.   평화가 현실이 되는 담대한 여정

3.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기억합니다

4.   8.15 경축식, 숨은 의미 찾기

5.   문체부, 장애인 체육센터 150개 신…

6.   중국 베이징‧우한에 시장개…

7.   송석준 의원,“자살예방법 개정안 대표…

8.   문 대통령 “남북 평화와 번영이 진정…

9.   유인태 국회사무총장, 모든 특수활동비…

10.   문 대통령 “자영업자 세금완화 특단조…

동신대학교, 주한 라트비아…

나주시, 행안부 지방재정 …

영광군, 인구감소 대응 위…

한-카타르 외교장관…양국간…

교육부, 2022대입 정시…

국토부, 진에어·에어인천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