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7월 21일(토) [17:35]    
이천시, 제10회 道 주민자치대회 대상 '수상'

뉴스 | 자치/행정 

           |

직접 만든 사료로 한우 성적 ‘쑥쑥’
배합비 프로그램 적용 3개 농가, 1++출현율 2배 이상 올라

입력날짜 : 2018. 04.12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이 자체 개발한 ‘한우 사료배합 프로그램’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가운데 이를 활용한 우수 사례가 소개되어 눈길을 끈다.

이 프로그램은 농식품 부산물을 활용해 농가에서 직접 배합비를 짜고 사료(섬유질배합사료)를 만들 수 있는 전산 프로그램이다.

한우의 영양소 요구량에 근거해 농가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원료를 이용할 수 있어 현장 적용성이 높다. 특히, 컴퓨터를 다루기 쉬운 영농 승계자의 반응이 좋다.

국립축산과학원 누리집(http://www.nias.go.kr → 연구활동 → 농가활용 프로그램)을 통해 무료로 제공되고 있으며 2012년부터 현재까지 프로그램 조회 수가 28,000여 건에 이른다.

농식품 부산물로 섬유질 배합사료를 만들어 먹이면 사료비를 아낄 수 있고 육질 좋은 고기를 생산할 수 있다.

실제로 이 프로그램을 활용하고 있는 경기 양주, 충남 당진, 제주 지역 영농승계 농가 3곳의 도체1)(도축한 가축) 성적은 프로그램 적용 전 전국 평균 수준이었지만, 적용 후에는 상위 10%까지 올랐다.

일투플러스(1++) 등급 출현율은 평균 20.2%에서 50.7%(전국 평균 15.5%)로 두 배 이상 증가했다. 육량도 늘어나 3개 농가의 평균 도체중(도축한 가축 무게)이 414kg에서 439kg으로 증가했다.

충남 당진에서 한우 200마리를 키우는 농장주는 "프로그램을 통한 적절한 영양소 관리와 첨가제 조절도 중요하지만, 시간 날 때마다 연구자와 상담하는 것도 성적 향상에 도움이 됐다."라고 말했다.

제주의 농장주는 “지난 3년 동안 한우 250마리에 프로그램을 적용했다. 직접 사료를 만드는 것은 힘들었지만, 사료비가 38% 절감되었고 육질 성적이 올라 한 해 7천만 원 정도 순수익이 증가했다.”라고 말했다.

농촌진흥청 영양생리팀 백열창 농업연구사는 “컴퓨터에 익숙한 영농 승계자와 프로그램이 만나니 전국 평균 농장에서 상위 10% 농가에 해당하는 성적을 2∼3년 만에 끌어 올렸다.”라고 전했다.

이어 “직접 사료비를 짜는 것은 정신적으로나 육체적으로 힘든 일이지만, 차근차근 도전하면 결실을 맺을 수 있을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농촌진흥청은 한국가축사양표준 2017의 요구량과 사료 성분 자료를 반영한 프로그램 새 버전을 올 하반기에 제공할 예정이다.

김옥남 기자



           

클릭인기기사

1.   기무사 계엄령 문건,…비상계엄 선포문…

2.   정부, 의료기기 인·허가 규제 전면 …

3.   국방부, 민주화운동 관련자 파면처분 …

4.   남북, 20일 동해선 철도연결 구간 …

5.   문 대통령 “의료기기 산업 불필요한 …

6.   HPV 예방접종으로 자궁경부암 예방하…

7.   생명을 위한 새로운 도전, 규제 혁파…

8.   경부선 전철 급행화 사업 첫 삽…‘1…

9.   경찰, 변호사·공인회계사 채용 수사전…

10.   하얀종이 위에 여주의 樂을 물들이다.

생명을 위한 새로운 도전,…

이천시의회, 제193회 임…

3개동(오학·여흥·중앙) …

여주시 드림스타트, ‘동병…

하얀종이 위에 여주의 樂을…

여주시, “2019년도 예…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