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9월 22일(토) [11:14]    
문 대통령, 김 위원장과 평양 시내 카퍼레이드

뉴스 | 경제 

           |

중앙아시아의 허브, 타슈켄트로 가는 하늘길이 넓어진다!
신북방정책의 기반 조성 및 비자 면제에 따른 항공수요에 대응

입력날짜 : 2018. 05.04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5월 3일 신북방정책의 전진기지인 우즈베키스탄(이하 우즈벡)으로 향하는 항공로가 확대되었다고 밝혔다.

한국과 우즈벡 항공당국은 5월2~3일 양일간 우즈벡 타슈켄트에서 항공회담*을 개최하고 양국 간 운항 편수를 주 8회에서 주 10회로 늘리기로 합의했다.

이는 그간 운항 불균형(우리측 주 8회, 우즈벡 주 4회 운항)을 이유로 운항편수 증대에 소극적이었던 우즈벡 항공당국을 지속적으로 설득한 결과이다.

한-우즈벡 노선 이용객*은 최근 3년간 연평균 10.3% 증가해 왔으나, 운항편수가 제한되어 있고 목요일과 토요일에는 운항하는 항공편이 없어 불편을 겪어 왔다.

이번 합의로 한-우즈벡간 운항 스케줄이 편리해 지면 일본, 중국 등지에서 인천공항을 경유하여 우즈벡으로 가는 환승객도 늘어나 인천공항의 동북아 허브공항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이번 한국과 우즈벡 간 운항편수 확대는 러시아와 함께 신북방정책 추진의 핵심 파트너인 우즈벡과의 교류를 더욱 확대시켜 나감으로써, 작년 11월 양국 간 정상회담을 통해 합의된 교류확대 프로그램을 활성화하고, 유라시아와 중앙아시아 진출을 확대하는 데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우즈벡이 개혁·개방 조치의 일환으로 우리나라 등에 비자 면제 조치(’18.2월)를 취함에 따라, 앞으로 양국 간 교류협력과 항공수요가 더욱 확대될 전망이다.

한편, 로마 등 남유럽 도시로 운항을 위해 우리 국적기가 우즈벡 영공을 통과하는데, 영공통과 허가 유효시간이 24시간으로 짧아 정비 등 돌발상황 발생시 우리 항공사들이 영공통과 허가를 다시 받아야 하는 불편이 있었으나, 이번 회담에서 허가 유효시간 연장(24시간 → 72시간)을 합의하여 우리 항공사들의 운항 여건이 개선되고, 충실한 정비를 통한 안전 확보에도 도움이 되도록 했다.

김옥남 기자




           

클릭인기기사

1.   文대통령, “金위원장 확고한 비핵화 …

2.   평화, 새로운 미래 그 둘째 날

3.   대동강수산물식당 방문 풀스토리

4.   재창원 함양군향우회 명곡회, 추석맞이…

5.   문 대통령 “국민도 백두산 관광 시대…

6.   추석 제수용품 평균 26만원…전년 대…

7.   문 대통령·김 위원장 부부, 백두산 …

8.   “맛있게 드시고 건강하세요”양평군‘행…

9.   닭고기업계 1위 하림 농가에 꼼수부려…

10.   평양 남북정상회담, 긍정평가 72% …

양평소방서, 사랑의 이웃돕…

황순원문학촌 소나기마을, …

국립하늘숲추모원, 추석연휴…

여주소방서, 고향집주택용소…

양평소방서, 화재 취약대상…

정병국 의원, 용문산 포사…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