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10월 22일(월) [17:42]    
카카오 카풀앱 도입, 찬성 56% vs 반대 29%

뉴스 | 환경/건강 

           |

여름철 바다 수온 상승 최근 10년 새 더 빨라져
2010년 이후 매년 0.34℃씩 상승, 1997년 0.14℃ 보다 2배 이상 가속화

입력날짜 : 2018. 08.09

기상청은 해양기상부이(현재 17개소)로 관측한 표층 수온 분석 결과, 우리나라 여름철 바다 수온이 최근 2010년부터 올해까지 빠르게 상승하고 있다고 밝혔다.

분석 결과에 따르면, 한반도 전 해역(△서해 △남해 △동해)의 7월 평균 수온은 2010년 이후 연 0.34℃씩 상승해, 1997년(수온 최초 관측해) 이후 7월 평균 수온상승경향인 연 0.14℃ 보다 약 2.4배 높게 나타났다.

특히, 서해는 7월 월평균 수온이 1997년 이후 연 0.17℃씩 오르다가 2010년부터 연 0.54℃씩 증가해 가장 큰 상승폭을 보였고, 남해와 동해의 7월 월평균 수온은 각각 연 0.30℃와 0.21℃씩 증가한 경향을 보였다.

서해의 8월 평균 수온은(2017년 8월 자료까지만 분석) 2010년 이후 연 0.45℃씩 상승했으나, 남해와 동해의 수온은 각각 연 0.36℃와 0.37℃씩 상승해, 7월보다 더 크게 상승했다.

한편, 미국 해양대기청(NOAA)의 극궤도 위성이 관측한 2016년~2018년의 7월 평균 수온 분석 결과, 한반도 주변 해역의 고수온 영역이 지속적으로 북쪽으로 확장하고 있음을 확인했다.

2016년에는 7월의 평균 25℃ 등수온선이 태안과 울산 인근 해역에서 나타났으나, 2017년에는 백령도와 속초, 2018년 올해에는 평안북도와 함경남도 인근 해역까지 북상한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급격한 수온 상승이 나타난 가장 큰 이유는, 장기간 지속된 폭염으로 대기 온도가 상승하고 일사량이 증가했기 때문이다.

또한, 한반도는 지난 몇 년간 직접적인 태풍 영향을 적게 받아, 해수면 아래 찬 바닷물과 표층의 따뜻한 바닷물이 섞여 수온을 낮춰주는 역할을 하지 못한 것도 원인이다.

이외에도 △북쪽이 막힌 한반도 주변 해역의 특성 △따뜻한 해류 ‘쿠로시오’와 ‘대마 난류’의 세력 강화 △주변 국가의 산업화로 인한 기후변화의 원인이 영향을 준 것으로 분석된다.

기상청은 한반도를 둘러싼 바다 수온이 상승하면서 폭염도 매년 더 심각해질 가능성이 있으며, △바다의 어종 변화 △어획량 감소 △양식장 집단 폐사 등이 계속 나타날 것으로 전망했다.

아울러, 뜨거워진 바다로 인한 해수면 상승은 해안가 침식이 우려됨에 따라, 연안 도시계획 수립 시 종합적인 고려가 필요할 것으로 내다봤다.

남재철 기상청장은 “한반도 주변 해수온도 상승은 지구온난화가 초래한 일면으로, 기상청은 기후변화에 의한 원인과 영향을 자세히 파악하고 국민과 함께 지혜를 모아 사회 전반적인 피해를 줄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김옥남 기자



           

클릭인기기사

1.   한강지키기운동 남양주지역본부, 생태투…

2.   음주운전, 불법영상 촬영물 유포 처벌…

3.   제6회 지체장애인 한마음대회 개최

4.   창원시 장애인총연합회 `창립 제14주…

5.   한유총, "공금횡령 교육 공무원 실명…

6.   한-영국, 한-독일…한-태국 양자 회…

7.   文대통령, EU 정상회담…글로벌 이슈…

8.   제8회 창원시장기 자연보호 경진대회 …

9.   文대통령·P4G 국가, 코펜하겐 행동…

10.   국토부, 찾아가는 건설현장 맞춤형 안…

거창군, “1년의 결실을 …

서춘수 함양군수, 엑스포 …

22~28일 첫 경력단절 …

DMZ, 문화예술과 평화의…

대통령·청와대 재직인사 사…

홍천군 어린이집연합 “한마…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