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
시작페이지로   |     |   뉴스제보   |   방송가족   |   직원공지   |   인사
방송 TV 뉴스 지역 탁구 벨리야 찰칵 생방송
   영상뉴스    시선집중    축제한마당    사람들    인터뷰    방방곡곡    기업탐방    알지.알짜    내고장소식    STAR    B-boy 배틀어택
8월 16일(목) [18:07]    
문 대통령, 대통령비서실 비서관 4명 임명

뉴스 | 정치/의회 

           |

‘누진제·드루킹’ 영향, 文 대통령 취임 후 최저치 58%

입력날짜 : 2018. 08.09

리얼미터 2018년 8월 2주차 주중집계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66주차 국정수행 지지율(긍정평가)이 지난주 주간집계 대비 5.2%p 내린 58.0%(부정평가 35.8%)를 기록, 지난 1월 4주차(60.8%, 가상화폐·남북단일팀 논란) 이후 6개월여 만에 취임 후 최저치를 경신한 것으로 나타났다.

문 대통령의 지지율은 지난주 금요일(3일) 일간집계에서 65.0%를 기록한 후, 김경수 경남도지사의‘드루킹 특검’출석과 문재인 대통령의 전기요금 인하 지시 보도가 있었던 6일(월)에는 63.2%로 하락했고, 정부의 ‘한시적 전기요금 누진제 완화’ 방식과 수준을 둘러싼 비판여론이 확산되었던 7일(화)에도 58.7%로 내린 데 이어, 전날 있었던 문 대통령의 ‘인터넷은행 은산분리 규제완화’ 방침을 둘러싼 논란이 있었던 8일(수)에도 57.3%로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다.

세부적으로는 중도층(▼6.8%p, 62.8%→56.0%)과 보수층((▼6.6%p, 38.6%→32.0%), 진보층, 부산·울산·경남(PK)과 대구·경북(TK), 충청권, 서울, 50대와 60대 이상, 20대, 40대 등 거의 대부분의 지역과 계층에서 내린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같은 하락은 김경수 경남도지사의 드루킹 특검 출석 관련 보도가 확산되고, 정부의 ‘한시적 누진제 완화’ 전기요금 인하 방식과 수준이 문 대통령의 지시로 급격하게 고조되었던 기대감에 미치지 못하면서 비판여론이 비등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정당 지지도에서는 더불어민주당이 40.1%(▼2.7%p)로 2주째 하락세가 이어진 반면, 자유한국당은 19.0%(▲1.4%p)로 상승하며 20%선에 근접한 것으로 조사됐다.

정의당은 14.5%(▲0.2%p)로 3주째 최고치를 경신하며 15%선에 다가섰는데, 진보층(24.5%)과 40대(20.7%), 충청권(22.7%)에서 20%대를 기록하는 등 보수층과 60대 이상을 제외한 거의 대부분의 지역과 연령, 이념성향에서 10%선을 넘긴 것으로 나타났다.

바른미래당은 5.3%(▼0.5%p)로 하락했고, 민주평화당 역시 새 지도부를 선출한 ‘컨벤션 효과’를 보지 못하고 2.2%(▼0.6%p)로 내린 것으로 조사됐다.

한편, 지난 7일 문재인 대통령이 은행의‘사금고화’를 막기 위해 재벌의 은행사업 투자를 제한하는 이른바‘은산분리’ 규제를 완화하여, IT기업이 인터넷 전문은행에 한하여 투자할 수 있게 하고, 기존대로 재벌의 은행사업 참여를 제한하는 보완장치를 마련하겠다고 밝힌 가운데, 어제(8일) 실시한 IT기업의 인터넷은행 투자 허용에 대한 국민여론 조사에서, ‘잘한 결정’(매우 잘한 결정 24.3%, 대체로 잘한 결정 29.4%)이라는 긍정평가가 53.7%로, ‘잘못한 결정’(매우 잘못한 결정 11.9%, 대체로 잘못한 결정 11.7%)이라는 부정평가(23.6%)보다 배 이상 우세한 것으로 집계됐다.조

세부적으로는 모든 지역과 연령, 진보층과 중도층,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 지지층, 대통령 지지층에서 긍정평가가 대다수이거나 우세했다. 자유한국당 지지층과 대통령 반대층에서는 부정평가가 우세했고, 보수층은 긍정과 부정이 팽팽하게 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tbs 의뢰로 8월 6일(월)부터 8일(수)까지 사흘 동안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4,967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1,507명(무선 80 : 유선 20)이 응답을 완료한 2018년 8월 2주차 주중집계 결과, 문재인 대통령의 취임 66주차 국정수행 지지율(긍정평가)이 지난주 주간집계 대비 5.2%p 내린58.0%(매우 잘함 31.6%, 잘하는 편 26.4%)를 기록, 지난 1월 4주차(60.8%, 가상화폐·남북단일팀 논란) 이후 6개월여 만에 취임 후 최저치를 경신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정수행을 잘못하고 있다’는 부정평가 5.4%p 오른 35.8%(매우 잘못함 15.2%, 잘못하는 편 20.6%)로 집계됐다. ‘모름/무응답’은 0.2%p 감소한 6.2%.

문 대통령의 지지율은 지난주 금요일(3일) 일간집계에서 65.0%(부정평가 29.1%)를 기록한 후, 김경수 경남도지사의‘드루킹 특검’출석과 문재인 대통령의 전기요금 인하 지시 보도가 있었던 6일(월)에는 63.2%(부정평가 31.6%)로 하락했고, 정부의 ‘한시적 전기요금 누진제 완화’ 방식과 수준을 둘러싼 비판여론이 확산되었던 7일(화)에도 58.7%(부정평가 35.2%)로 내린 데 이어, 전날 있었던 문 대통령의 ‘인터넷은행 은산분리 규제완화’ 방침을 둘러싼 논란이 있었던 8일(수)에도 57.3%(부정평가 36.2%)로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다.

세부적으로는 중도층(▼6.8%p, 62.8%→56.0%)과 보수층((▼6.6%p, 38.6%→32.0%), 진보층, 부산·울산·경남(PK)과 대구·경북(TK), 충청권, 서울, 50대와 60대 이상, 20대, 40대 등 거의 대부분의 지역과 계층에서 내린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같은 하락은 김경수 경남도지사의 드루킹 특검 출석 관련 보도가 확산되고, 정부의 ‘한시적 누진제 완화’ 전기요금 인하 방식과 수준이 문 대통령의 지시로 급격하게 고조되었던 기대감에 미치지 못하면서 비판여론이 비등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일간으로는 김경수 경남도지사의‘드루킹 특검’출석과 문재인 대통령의 전기요금 인하 지시 보도가 있었던 6일(월)에는 지난주 금요일(3일) 일간집계 대비 1.8%p 내린 63.2%(부정평가 31.6%)로 시작해, 정부의 ‘한시적 누진제 완화’ 전기요금 인하 방식과 수준을 둘러싼 비판여론이 확산되었던 7일(화)에도 58.7%(부정평가 35.2%)로 내린 데 이어, 전날 있었던 문 대통령의 ‘인터넷은행 은산분리 규제완화’ 방침을 둘러싼 논란이 있었던 8일(수)에도 57.3%(부정평가 36.2%)로 하락하며, 최종 주중집계는 지난주 주간집계 대비 5.2%p 내린 58.0%(부정평가 35.8%)를 기록했다.

주중집계로는 지역별로 부산·울산·경남(▼12.9%p, 60.1%→47.2%, 부정평가 46.2%), 대구·경북(▼10.5%p, 46.1%→35.6%, 부정평가 49.4%), 대전·충청·세종(▼8.6%p, 61.4%→52.8%, 부정평가 41.0%), 서울(▼4.9%p, 65.4%→60.5%, 부정평가 34.7%), 광주·전라(▼2.7%p, 79.5%→76.8%, 부정평가 19.2%), 연령별로는 50대(▼6.5%p, 58.8%→52.3%, 부정평가 39.5%), 60대 이상(▼6.4%p, 51.5%→45.1%, 부정평가 47.4%), 20대(▼6.2%p, 65.6%→59.4%, 부정평가 32.8%), 40대(▼5.8%p, 74.0%→68.2%, 부정평가 29.0%), 이념성향별로는 중도층(▼6.8%p, 62.8%→56.0%, 부정평가 41.2%)과 보수층(▼6.6%p, 38.6%→32.0%, 부정평가 61.5%), 진보층(▼2.9%p, 82.7%→79.8%, 부정평가 17.6%) 등 거의 대부분의 지역과 계층에서 하락했다.

이번 주중집계는 2018년 8월 6일(월)부터 8일(수)까지 사흘 동안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24,967명에 통화를 시도해 최종 1,507명이 응답을 완료, 6.0%의 응답률을 나타냈고, 무선 전화면접(10%), 무선(70%)·유선(20%) 자동응답 혼용 방식, 무선전화(80%)와 유선전화(20%) 병행 무작위생성 표집틀을 통한 임의 전화걸기 방법으로 실시했다. 통계보정은 2018년 7월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 인구통계 기준 성, 연령, 권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루어졌고,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2.5%p이다.

※ 자세한 조사개요와 결과는 리얼미터 홈페이지(http://www.realmeter.net/category/pdf/) 또는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http://www.nesdc.go.kr)를 참조하시기 바랍니다.

유은수 기자



           

클릭인기기사

1.   홍천군, 자매도시 학부모·학생 농촌문…

2.   제 35회 국무회의 모두발언

3.   대한민국의 이름으로 기억합니다

4.   평화가 현실이 되는 담대한 여정

5.   “안중근 의사 유해 남북공동 발굴 추…

6.   "국민 동의 없는 국민연금 개편 결코…

7.   문체부, 장애인 체육센터 150개 신…

8.   중국 베이징‧우한에 시장개…

9.   이천시-이천교육지원청 ‘혁신교육지구’…

10.   서광범 여주시의회 의원, 아이스버킷 …

8.15 경축식, 숨은 의…

여주시, 행안부 주관 신속…

여주시, 중·고등과정 검정…

국토부, 안전진단 미실시 …

여주시, 세외수입 체납액 …

문 대통령 “자영업자 세금…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이용안내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기자리스트
대표전화 : 1899-2620, 031)283-8813 FAX:031)283-8814
주소: 경기도 용인시 기흥구 신갈로 43-1 대한빌딩3층 사업자번호: 135-81-81609 등록번호: 경기 아 00024 | 발행·편집인: 오상진

모바일 버전